티스토리 뷰


가족 건강의 기본을 책임지는 정수기, 이것저것 따져볼 것도 많습니다. 대개의 경우 선택은 쉽지 않은데요. 기능이 만족스러우면 디자인이 마음에 들지 않고, 필요한 기능과 디자인을 모두 갖췄는가 하면 불필요한 기능이 거슬리기 마련이죠. 하지만 이제 선택은 꽤 간단해질 것으로 보입니다. 이번 8월, 코웨이가 실용성과 기능을 겸비한 나노직수 정수기를 출시했기 때문이죠. 정수기 선택 시 빠질 수 있는 여러 고민에 대해 나노직수 정수기가 해답을 드립니다. 




좁은 주방에도 부담 없이 놓을 만한 정수기 없을까? 



소가족이 늘면서 주거공간에서도 소형평수가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따라서 좁은 공간에 놓을 수 있는 가구나 가전이 덩달아 각광받고 있는데요. 정수기는 주방 필수 가전으로 꼽힘에도 불구하고 자리를 꽤 차지하기에 좁은 주방에선 골칫덩이 취급을 받기도 하죠. 하지만 코웨이가 출시한 나노직수 정수기라면 이야기는 달라집니다.




혁신적인 정사각형 디자인을 자랑하는 나노직수 정수기는 어디에나 설치 가능한 작은 사이즈로 공간 활용성이 매우 뛰어난데요. 저장 탱크를 없애고 물을 바로 추출하는 직수형을 선택함으로써 물의 신선도는 물론 효율적인 사이즈까지 확보했습니다. 




서랍식 트레이를 적용해 필요할 때에만 꺼내 쓸 수 있도록 한 것 또한 그 비결이죠. 작은 크기이지만 편의성도 놓치지 않았습니다. 정수가 나오는 파우셋은 위아래 이동이 가능해 어떤 크기의 용기도 제약 없이 사용할 수 있는데다, 원터치 정량 추출(120ml, 250ml, 500ml) 기능까지 탑재했으니까요. 최소한의 공간만을 필요로 하는 코웨이 나노직수 정수기, 실용적인 주방을 완성해줄 아이템으로 제격이겠죠? 




더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위생적인 정수기는 뭘까?



깨끗한 물을 추출하기 위해 존재하는 정수기는 지속적인 관리가 생명입니다. 코웨이는 ‘물은 작은 티끌 하나에도 깨끗함을 잃어버린다’는 마음으로 고객의 정수기를 꼼꼼하게 관리해 안심을 드리고 있는데요. 나노직수 정수기는 기존의 안심 위에 안심을 더했습니다. 비밀은 기존 2중 구조에서 5중 구조로 더욱 촘촘하게 업그레이드 된 고효율 나노트랩 필터에 있습니다. 고효율 5중 필터가 미세 입자성 중금속인 철, 알루미늄, 수은, 납은 물론 노로 바이러스와 대장균까지 제거해주기 때문이죠. 



또한 나노직수 정수기는 사용시기 별로 무상 부품교체서비스를 받을 수 있어 더욱 위생적인데요. 4개월마다 필터를 교체 및 하트서비스는 기본이고, 16개월ㆍ44개월 차에는 냉수ㆍ온수ㆍ정수 유로 및 파우셋 팁을, 28개월 차에는 냉수ㆍ온수ㆍ정수 유로 및 파우셋 팁ㆍ파우셋 연결 유로 등을 새것으로 바꿔주는 교체 서비스 덕분에 정수기 내부의 오염 요소를 사전에 없앨 수 있죠. 직수형 정수기의 트렌드를 이어갈 나노직수 정수기, 한 단계 업그레이드된 위생 기준을 따랐기에 차원이 다른 깨끗함을 만날 수 있습니다. 




차가운 물, 뜨거운 물, 미지근한 물… 필요한 기능만 쓸 수는 없을까?



각 가정마다 자주 마시는 물의 온도는 다릅니다. 코웨이는 고객 조사를 통해 50~60대 소비자의 경우 냉수 기능보다 온수 기능에 대한 니즈가 높다는 사실을 알아냈는데요. 이러한 분석 결과에 기반해, 코웨이는 나노직수 정수기 라인업 중 코웨이 최초로 온수와 정수 기능을 갖춘 온정수기를 출시했습니다.


지금까지 대부분의 정수기에 필수조건처럼 따라다니던 냉수 기능을 제외한 온정수기의 출현은 소비자의 니즈와 취향을 적극 반영한 결과라는 데 큰 의미가 있습니다. 온정수기 구매 고객에게는 별도로 보틀을 제공해, 간혹 냉수가 필요할 경우 물을 받아 냉장고에 넣어둘 수 있도록 배려했습니다. 물론 기존 인기 제품인 냉온정수기ㆍ냉정수기도 나노직수 정수기의 라인업으로 만나볼 수 있으니, 가족 구성원의 선호도에 따라 선택하면 되겠죠?



코웨이가 선보이는 새로운 직수형 정수기, 나노직수 정수기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업그레이드 된 나노트랩 필터로 신선한 물은 기본, 사용자의 입장을 고려해 세심해진 디자인과 기능까지 장착한 나노직수 정수기로 깨끗하고 편리한 워터 라이프를 누려보세요. 






저작자 표시
신고
댓글

    금주의 인기 포스트

  • RSS구독
  • 이메일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