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여름밤 우리의 숙면을 책임지는 매트리스! 쾌적한 잠자리를 위해서는 기온과 습기에 약한 매트리스 관리에 특별히 신경 써야 합니다. 뒤척임 없이 편안하게 잠을 청하려면 깨끗하고 쾌적한 잠자리가 꼭 필요할 텐데요. 다음날 아침 기분 좋게 일어날 수 있도록 만들어 줄 여름철 매트리스 관리법을 알려드리겠습니다.



무덥고 습한 여름에 대비한 매트리스 관리 방법 


# 매트리스 전용 커버 사용하기 

매트리스는 단독으로 사용하는 것보다 전용 커버를 씌워 사용하는 것이 관리하기에도 편하고 더 오래 사용할 수 있습니다. 매트리스 커버를 사용하면 여름철 높아진 체온과 흐르는 땀으로부터 매트리스를 보호할 수도 있고, 커버만 따로 세탁할 수 있어 편리하지요. 매트리스 전용 커버를 선택할 때는 사이즈도 고려해야 하는데요. 매트리스 사이즈에 딱 맞는 커버를 사용하면 침구가 쏠리거나 밀려나지 않아서 잠자리가 편안합니다.




# 소금이나 베이킹소다 이용하기 

땀이 많이 나는 무더운 여름밤에는 매트리스에 습기가 차면서 눅눅해질 수 있는데요. 굵은 소금을 매트리스 위에 뿌리고 30분 기다린 후 진공청소기로 흡입하면 먼지와 습기를 함께 제거해줄 수 있습니다. 굵은 소금이 수분을 흡수하는 성질이 있기 때문인데요. 굵은 소금 대신 베이킹소다를 사용해도 같은 효과를 볼 수 있답니다. 




# 벽과 간격 두기 

매트리스나 침대를 배치할 때는 보통 방 구석이나 벽 모서리에 맞춰 배치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때 벽과 살짝 거리를 두어야 통풍이 잘되기 때문에 곰팡이를 방지할 수 있어요. 여름철은 고온다습하고, 종일 비가 내리는 장마도 있기 때문에 습기가 찰 수 있는 창가 옆에 매트리스를 배치하는 것도 피해주시는 것이 좋습니다.




# 주기적으로 매트리스 환기시키기 

맑은 날 창문을 열어두고 매트리스를 정기적으로 환기시켜주면 매트리스 속 눅눅한 습기를 제거할 수 있습니다. 여름 햇빛처럼 강한 직사광선은 매트리스 모양을 변형시킬 우려가 있어 꼭 그늘진 곳에서 말려야 하는데요. 제습공기청정기 등을 활용해 실내 습도를 낮춰주는 것도 매트리스 습기를 없애는 데 효과적인 방법입니다.


부피나 무게 때문에 관리하기 까다로운 매트리스, 앞서 알려드린 방법보다 전문적이고 위생적인 케어를 원하는 분들도 있을 텐데요. 이 경우에는 전문 매트리스 케어서비스를 이용해보는 것을 추천합니다. 코웨이의 매트리스 맞춤케어렌탈 서비스는 4개월 주기로 코웨이 홈케어닥터가 방문하여 매트리스 오염도 측정부터 UV 살균까지 7단계 케어서비스를 제공하는데요. 덕분에 케어하기 어려운 매트리스도 여름철 내내 깨끗하게 사용할 수 있답니다.



무덥고 습한 여름에 선택할 수 있는 매트리스 


그렇다면 여름밤을 더욱 쾌적하고 시원하게 잠들 수 있게 도와주는 매트리스로는 어떤 제품이 있을까요? ‘코웨이 탑퍼교체 매트리스 하이브리드Ⅱ’는 통기성 내장재와 속건성 드라이실 원단으로 여름에도 쾌적하게 잠들 수 있게 도와주는데요. 계절이 바뀌어도 탑퍼를 교체할 필요 없이 뒤집어 사용할 수 있는 리버시블 탑퍼이기 때문에 사계절 내내 활용성도 높습니다. 게다가 고밀도 메모리폼이 온 몸을 안락하게 감싸줘 열대야에도 쾌적하고 편안하게 잠들 수 있어요.



한 번 구매하면 활용도가 높은 매트리스. 주기적으로 위치를 바꿔가며 통풍시켜주거나 습기를 관리해주는 것만으로도 오래오래 쾌적하게 사용할 수 있는데요. 오늘 알려드린 매트리스 관리 팁으로 올 여름 뽀송한 매트리스에서 기분 좋은 아침을 맞이해보세요!



▶코웨이 탑퍼교체 매트리스 하이브리드Ⅱ(CMQ-PR02) 제품 자세히 보기


댓글

    금주의 인기 포스트

  • RSS구독
  • 이메일구독